google translate

Magazine

To share Artist`s Music with even more People, we use SNS and Youtube parallel to media such as TV, Radio and Newspapers, to maximize the Impact and Efficiency.
아티스트의 예술적 활동을 뒷받침 해주기 위해 미디어와 언론을 통한 마케팅에 SNS, 유튜브를 병행하여 다양한 타겟층을 확보함은 물론이고 비용적 효율성을 극대화 시키고 있습니다.  

[notimerica 2014/03/20] El metro sirve de escenario para la violinista…

2,960 2014.03.25 11:04

짧은주소

본문

3c647033d59afbe7059ff0afa6d76347_1484286

Foto: TWITTER

MÉXICO DF, 19 Mar. (Notimérica/EP) -

   El primer concierto que ofrece en México la famosa violinista surcoreana Ji Hae Park se ha celebrado en torno al bullicio que cada tarde inunda el metro de la capital, en lugar de ocupar uno de los lujosos escenarios en los que acostumbra a actuar esta artista. Una audición que parecía clandestina pero que, en realidad, formaba parte de la programación del Festival del Centro Histórico.

   Las prisas, el ruido o los empujones que habitualmente copan el metro de México DF han quedado aletargados ante la calidez de la música que emanaba del violín de Ji Hae Park, una artista que también actuará en el Antiguo Colegio San Ildefonso de la capital.

   Numerosos viajeros del suburbano se han convertido en espectadores de un concierto que ha durado 45 minutos y en el que la música clásica se ha confabulado con el rock y el pop para ofrecer un espectáculo cargado de vitalidad que rozaba la perfección técnica, según informa el diario mexicano 'La jornada'.

   Muchos han sido los que han decidido bailar al ritmo de la música de Ji Hae Park, convirtiendo los pasillos de la estación de metro de Chabacano en una pista de baile improvisada, en la que resonaban 'Las cuatro estaciones', de Antonio Vivaldi, o 'El vuelo del moscardón', de Nikolái Rimski-Kórsakov impregnadas del peculiar estilo de la violinista.

 

   "La música es una expresión de alegría y esperanza", aseguró la artista en su presentación, y precisamente estos son los sentimientos que durante una tarde han inundado una de las estaciones más concurridas de México DF, que ha servido de escenario además de para Ji-Hae Park, para el teclista surcoreano Miloy Canete.

https://www.youtube.com/watch?v=ySq2Xoc4PxQ&feature=youtu.be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7건 1 페이지
[월간 샘터] 이 여자가 사는 법 |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 2018.05.18
  • 418

17세기 독일 현악기 제작의 명문가 과르네리에 의해 만들어진 바이올린 ‘페트루스 과르네리.’ 그중에서도 1735년산 과르네리는 유독 음색이 깊어 세계 3대 명기중 하나로 곱힌다. 인터뷰를 앞두고 사진 촬영에 임하는 모습만 보면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34)의 손…

[여성지 Queen]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내겐 오직 음악만이
  • 2017.03.08
  • 1,449

  절망과 좌절, 불안이 만연한 요즘을 우리는 모두 상실의 시대라고 부른다.희망이 없고, 미래도 꿈꿀 수 없는 2030 오포 세대의 청춘들. 오로지 자기 자신에게만 집중해도 버텨 내기 힘들다고 말하는 그들에게 작은 몸짓의 가냘픈 여성이 감히 위로의 말…

[여성지 퀸(queen) 2월호 인터뷰 기사]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내겐 오직 음악이"
  • 2017.01.27
  • 1,698

 여성지 퀸(queen)에 바이올니스트 박지혜의 인터뷰 기사가 실렸습니다. 제목: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 내겐 오직 음악이(상실의 시대를 사는 2030에게) 잡지 내용 일부: 절말과 좌절, 불안이 만연한 요즘을 우리는 …

서울아트가이드 2016.01월호: 내 마음 속 미술 : 나의 페이스메이커 - 박지혜
  • 2016.01.31
  • 3,704

드가, 발레수업 2, 1874, Oil on canvas, 83.5×77.2cm, ⓒ The Metropolitan Museum of Art 나는 솔직히 그림에 대해 잘 모른다. 하지만 비전문가인 아마추어의 견해로 그림이 내게 주는 어떤 필(Feel)을 받는 …

독일의 월간지에 소개된 박지혜와 명기 과르네리
  • 2016.01.27
  • 3,465

 <간략한 내용소개 - 번역-> 약 12년 동안 제공해줬던 독일 정부 산하 음악 장학재단인 무직래븐 Musikleben에서 올해 악기 콩쿨 광고 하면서 여기서 악기 받은 사람들이 지금 어떻게 됬는지 하는 내용 중에 박지혜씨가 대표적…

헤라 매거진 the Hera magazine cosmetic brand
  • 2015.07.06
  • 3,960

헤라 매거진 여름호에 박지혜씨가 서울리스타로 선정됬는데요서울리스타가 무슨뜻인지는 잠시 퍼왔습니다: 아름다움의 기준은 시대에 따라 변화해왔지만 아름다움을 대표하는 지역의 아이콘은 항상 존재했다. 자유롭고 예술적인 감성에 우아함을 겸비한 파리지엔, 모던한 실용주의를 추구하…

좋은생각 2015.07 the mostly read monthly magazine in korea "positive thinking"
  • 2015.06.12
  • 3,588

좋은생각 2015.07 the mostly read monthly magazine in korea "positive thinking"

신앙계 2015.05 mostly read christian monthly magazine
  • 2015.06.12
  • 2,901

신앙계mostly read christian monthly magazine

여성조선 2015.05 Women Chosun
  • 2015.06.12
  • 3,258

The major monthly magazine in Korea. 바이올리니스트 박지혜“제 연주 듣고 삶의 의미 찾았대요” 별 감흥이 없어진 지 오래다. 힐링이니, 치유니 하는 표현들. 너무 자주 들려와서다. ‘음악에 위로받다’는 말에 큰 공감을 못 …

News